뉴스
35 [2017 경향포럼]‘국가대표급 4차 산업혁명 전도사’ 유웅환·박일평·최진성, 토론·대담
34 [2017 경향포럼]전기차 선구자·데이터 혁신가, ‘혁명의 길’ 논한다
33 [경향포럼 ‘뉴노멀 시대-혁신과 통찰’]모 가댓 “성공하면 행복한 게 아니라 행복해지면 성공이 온다”
32 [경향포럼 ‘뉴노멀 시대-혁신과 통찰’]애들러 “끊임없이 시도하고 자신만의 꿈을 가져라”
31 [경향포럼 ‘뉴노멀 시대-혁신과 통찰’]포럼에 참석해주신 분들
30 [경향포럼 ‘뉴노멀 시대-혁신과 통찰’]스티븐 호킹 “실패해도 좋다, 혁신은 급진적으로”
29 [경향포럼 ‘뉴노멀 시대-혁신과 통찰’]“사고의 틀을 벗어라…용기를 갖고 아이디어를 실행하라”
28 [경향포럼 ‘뉴노멀 시대-혁신과 통찰’]신동훈 상품전략그룹장 “가전과 사물인터넷의 만남이 뉴노멀”
27 [경향포럼 ‘뉴노멀 시대-혁신과 통찰’]임지훈 대표 “사람과 세상 ‘연결’의 힘 보여주겠다”
26 [경향포럼 ‘뉴노멀 시대-혁신과 통찰’]“저성장 한·중…기술축적·개념설계 역량 키워야”
제목  내용  작성자  
  검색

QUICK MENU

일정표 안내

강연자

참가 신청

자주 묻는 질문

오시는 길

후원

상단으로

경향신문     스포츠경향     주간경향

경향포럼 사무국 주소 : 서울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TEL : 02) 3701-1776 | 운영 사무국 TEL : 02) 522-4738 FAX : 02) 522-4749

Copyright(c) KYUNGHYANG FORUM 2021.
All rights reserved